PRESS CENTER

PRESS CENTER

'식신로드' 정준하·창민, 슈퍼모델 게스트에 "내가 본 몸매 중 최고"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2013 슈퍼모델 최다빈과 박선임이 케이블채널 Y-STAR '식신로드' MC들의 첫인상을 신랄하게 평가했다. 

최근 '식신로드' 녹화에 게스트로 출연한 최다빈과 박선임은 MC 정준하와 창민에게 "내가 봤던 몸매 중 최고"라는 찬사를 들으며 등장했다. 

하지만 이들은 MC 박지윤을 피해 모델 옆에 자리를 앉겠다던 정준하에게 "직접 보니 생각보다 얼굴이 커요"라며 일명 '돌직구'를 던졌고, 이를 들은 정준하는 화면에 얼굴 크기가 작게 보이기 위해 급하게 뒤로 물러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창민 역시 "나는 방송보다 실물이 낫다"며 자신감을 보였지만 "창민씨는 TV랑 실물이랑 똑같아요"라는 모델들의 평가에 섭섭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며 춤을 선보인 모델들의 개인기에 분위기는 순식간에 반전되기도 했다.

최다빈과 박선임이 출연하는 '식신로드'는 14일 낮 12시 방송.

[모델 박선임(왼쪽), 최다빈. 사진 = Y-STAR 제공]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원문보기 >